2024년 4월 21일
13.9 C
Los Angeles
13.7 C
Seoul

음/식/이/곧/약/이/다

기능의학과 환자혁명의 발상지

사실 간헐적단식은 단식이 아닙니다

-

 

간헐적단식은 단식이라고 하기엔 조금 민망해서 ‘간헐적’이란 단어를 갖다 붙인 겁니다.

여러분들 너무 무리하지 마시고 단식 시간에 강박 갖지도 마시고 편안하게 하시라고 강조 했지만,

​그건 실은 여러분들을 꼬셔서 단식을 하게하려고 어르고 달래려고 그랬던 거고 ㅋㅋ

​이제 어느 정도 몸이 풀렸으면 제법 긴 시간 단식도 하셔야 해요.

​단식은 원래 어느정도 힘이 든게 맞습니다.

세포들이 산화스트레스를 받아서 그 환경들을 이겨 내야만 흔히 말하는 <단식의 효과>들이 본격적으로 나타나요.

​운동이 우리 몸에 분명한 산화 스트레스로 작용하지만, 건강에는 도움이 되는 것 처럼 단식도 산화 스트레스 과정을 통해 해독과 치유, 항노화 등의 효과가 눈에 띄는 수준으로 크게 나타납니다.

​당뇨 환자가 당뇨로부터 회복하려면 망가진 혈관벽들이 복구되어야 합니다.

그 정도 수준의 재생을 바란다면 12시간, 16시간 단식 가지고는 부족해요.

​예를 들어, SIRT1, SIRT3와 같은 항노화 유전자가 발현되려면 세포에 산화 스트레스가 가해져야 합니다.

​공복 중에 비타민C나 케르세틴 같은 항산화제를 먹어주면 세포에 산화 스트레스의 부담을 덜어주는 역할을 합니다.

​원래는 좋은 거지만, 단식을 할 경우에는 얘기가 달라집니다.

​단식을 통해 세포들이 해야 할 일을 항산화제가 대신 해 주는 꼴이에요.

여러분들에게 필요한 단식 시간을 아래 영상을 통해 확인해 보시고 24시간 단식부터 도전해서 36시간, 48시간 단식도 경험 해 보시기 바랍니다.

​48시간 이상 장거리 단식은 한 달에 한 번 정도면 족합니다.

이 글 공유하기

닥터조의 건강이야기 최근 글

A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