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4년 4월 21일
15.8 C
Los Angeles
13.2 C
Seoul

음/식/이/곧/약/이/다

기능의학과 환자혁명의 발상지

배고프다는 착각

-

너무 배고픈데 억지로 참지 마세요.

여러분들이 주린 배를 움켜집고 허기를 이겨내면 너무 딱해요 🙂

간헐적단식부터 시작해서 천천히 내공을 쌓다 보면 어느덧 배고픔이 덜 해집니다.

​배고픔의 원인은 다양합니다.

영양이 부족할 때 배고픔을 느끼기도 하지만 호르몬이 가장 큰 역할을 하고 가장 지배적인 힘을 발휘합니다.

이겨내기 힘들어요.

​식탐을 일으키는 그렐린이라는 호르몬도 있지만, 그렐린도 결국은 인슐린의 지배 아래 있습니다.

​인슐린저항성이 있으면 허기 졌을 때 기운없고, 식은땀 나고, 어지럽고 견디기 힘든 저혈당 증상이 나타납니다.

​인슐린저항성을 되돌리는 방법은 많지만 공통점은 시간이 걸린다는 것입니다.

​급하게 살을 빼는 것이 목적이 아니라 천천히 인슐린저항성을 고쳐나가다 보면 살은 자동으로 빠지게 되어 있습니다.

이 글 공유하기

닥터조의 건강이야기 최근 글

A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