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4년 4월 21일
15.8 C
Los Angeles
13.2 C
Seoul

음/식/이/곧/약/이/다

기능의학과 환자혁명의 발상지

단식 중에 비타민 영양제 괜찮을까?

-

단식 할 때 먹으면 좋은 영양소들이 있습니다.

​단식의 목적이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체중감량이나 지방분해가 목적이라면 그에 따른 알맞은 보충제가 있고, 항노화가 목적이라면 또 그에 맞는 유리한 영양제들이 분명 있습니다.

​그런 내용은 구체적인 설명이 필요해서 따로 영상으로 자세히 다루려고 해요.

​오늘 강조드리고 싶은 것은 평소 먹고 있던 영양제를 단식 공복 중에 먹어도 되는지를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계셔서 이에 대한 간략한 답변입니다.

​이에 대한 답변은 처방약과 비슷합니다.

항상 기본 원칙을 기억하시면 좋아요.

​보충제를 먹을 때도 “식사와 함께 먹냐?” “공복에 먹냐?” “점심에 먹냐?” “저녁에 먹냐?” 조금이라도 유리하게 먹기 위해서 엄청 따지는 분들이 많이 계세요.

​저도 ‘이왕이면~’ 하면서 살짝 따지는 편입니다.
​오메가3나 비타민B군은 식사와 함께..
마그네슘은 가능하면 저녁에..
유산균은 가능하면 공복에..
이런 식인데요.

​이게 절대적인 것은 아닙니다.

상식으로 알고 있으면 좋지만 거기에 얽매일 필요는 없어요.

단식을 하면서 중요한 것은 (질문을 하시는 이유는) 단식이 깨지지는 않을까?
그걸 더 궁금해 하신다고 봐요.

​대부분의 비타민이나 미네랄은 공복을 깨지 않습니다.
하지만 얘네들은 보통 식사와 함께 드시니까 큰 문제가 되지도 않아요.

​다만 식사 시간이 너무 짧고 하루에 몇 번 안 먹다 보니까 영양제를 한꺼번에 너무 많이 먹어야 해서 나눠서 먹도록 시간을 분배하다 보니 공복시간에 걸리는 경우가 생기죠?

​그럴때는 그냥 흡수가 조금 덜 되더라도 큰 문제가 아니기 때문에 공복에 드셔도 됩니다.
속쓰림만 없다면ᆢ

​저같은 경우는 비타민B를 공복에 먹으면 속이 울렁거려서 일부러 피해요.
반드시 식사와 함께 먹습니다.

​그리고 미네랄들은 식사와 함께 먹으면 흡수가 더 잘 될 것을 알고 있지만 무시하고 공복에 먹기도 합니다.

​반대로 리포소말 글루타치온을 공복에 먹어줘야 하는데 단 맛이 나기 때문에 인슐린이 분비되지 않을까 걱정 하시는 경우도 있습니다.

​이건 개인마다 차이가 나는데 제 경우는 공복에 단 맛이 나는 액상형태의 보충제를 먹더라도 혈당이나 인슐린 수치가 오르지 않아요.
그래서 그냥 무시하고 먹기도 하고, 식사하기 30분 전에 먹기도 합니다.

​대충 이런 식이에요.

​뭐가 됐던 결국은 음식일 뿐입니다.
속편하게 사는게 훨씬 더 중요해요.

​너무 얽매이실 필요 없고 내 하루 일정과 라이프스타일에 맞춰서 먹어주시면 되겠습니다.

​이 내용들이 사실 여기 나와요.

기본 원칙들 다시 한 번 복습:

그리고 마지막으로 장기 단식을 하실 경우!

​36시간이나 48시간 단식을 하시는 분들 중에 (벌써 카페에 몇 분들 보이기 시작하는데) 장기간 단식 중 비타민이나 미네랄을 먹어도 되는지 궁금해들 하시는데 그 기간동안에는 안 드셔도 됩니다.

몸이 알아서 지혜롭게 염증을 낮추고, 혈관을 청소하고, 지방을 분해하고!
세포를 재생하고, 자가포식을 하고, 알아서 할 일들을 하도록 놔 두세요.

그게 진정한 단식의 의미입니다.

​24시간 이상 48시간 이내로 단식을 하실 경우 영양제는 옵션으로 선택 하셔도 되지만, 48시간 장기 단식을 할 경우에는 물 외에는 아무것도 드시지 마세요.

이 글 공유하기

닥터조의 건강이야기 최근 글

A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