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2년 9월 30일
21.1 C
Los Angeles
14.7 C
Seoul

음/식/이/곧/약/이/다

기능의학과 환자혁명의 발상지

​그런데 식물성 인공육은 과연 육류보다 건강할까?

-

비건 다이어트나 채식하시는 분들 그리고 막연히 육식은 해롭고 채식이 건강하다고 믿는 순진한 소비자들을 겨냥한 ‘식물성 인공육’들이 하나둘씩 출시되고 있습니다.

시장의 성장 가능성이 어마어마하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는 것이 빌 게이츠도 Impossible Meat 社에 5천만 달러를 투자했다고 하네요.

​그런데 식물성 인공육은 과연 육류보다 건강할까?

당연히 그럴 리가 없습니다.

동물성 포화지방은 몸에 해롭다며 식물성 원료로 만들어낸 마가린이 알고 보니 버터보다 훨씬 해로운 것과 매한가지!

​식물성 인공육의 씨앗 지방은 오메가 6 함량이 높습니다.

몸에 염증을 일으킵니다.
혈관에도 염증을 일으킵니다.

​육류와 비슷한 식감을 내기 위해 대두와 글루텐으로 채워져 있습니다.

​이는 스팸이나 소시지, 어묵의 성분 대부분이 돼지고기나 생선이 아니라 밀가루인 것과 비슷합니다.

​그냥 기술적으로 진보해서 훨씬 더 소고기에 가까워진 스팸이라고 보시면 됩니다.

대두와 글루텐은 장누수 증후군을 일으키고 혈관에 염증을 일으킵니다.

​또한 식물성 인공육에는 10여 가지가 넘는 원료들이 사용됩니다.

​당연히 GMO 원료들입니다.
GMO 원료를 사용하지 않으면 대주주인 빌 게이츠가 불같이 화를 낼 거거든요. (GMO도 빌 게이츠가 소유)

​원료는 열 가지도 넘지만 정작 영양소는 별로 없습니다.

​그냥 전형적인 가공식품이에요.

​반면 목초사육 소고기는 오메가3가 풍부하고 비타민과 미네랄도 풍부합니다.

​그러니 원래 고기 맛을 싫어하고 채소나 과일이 맛있어서 자연스럽게 채식을 선택한 ‘내추럴’이 아니고서야, 동물애호가로서 억지로 채식을 고집한다거나 식물성 원료가 더 좋을 거라는 막연한 기분에 이끌리어 식물성 인공육을 드시는 분들이라면…
“그냥 고길 먹어!”

​채식을 한다는 사람들이 샐러드를 먹고 과일을 먹어야지, 식물성 원료를 사용해서 고기 모양을 만들고 생선 모양을 흉내 낸 가짜 음식을 먹는 것처럼 한심한 모습도 없는듯하네요.

​그렇게 고기가 먹고 싶으면…
“그냥 고길 먹어!”

이 글 공유하기

닥터조의 건강이야기 최근 글

A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