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1년 3월 6일
19 C
Los Angeles
4 C
Seoul

음/식/이/곧/약/이/다

기능의학과 환자혁명의 발상지

[자막뉴스] “코로나19 회복자, 백신 접종자보다…” 의외의 연구 결과/YTN

-

하와이대 연구팀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사람들의 항체 변화를 관찰했습니다.

분석 결과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의 95퍼센트가 ‘면역글로불린-G’라는 항체를 생성했습니다. 이 항체는 몸 속을 순환하면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대량 증식하는 것을 억제합니다. 그런데 문제는 코와 목구멍 등 인체의 점막 표면에서 바이러스 감염을 막는 역할을 하는 ‘면역글로불린 A항체’, 이 항체는 백신을 접종하더라도 생성되지 않았습니다.

지금까지 임상시험이 이루어진 코로나19 백신은 모두 면역 글로불린-G 항체만 생성할 뿐 A항체는 만들어 내지 못했습니다. 따라서 백신을 맞더라도 여전히 바이러스가 구강, 비강, 인두 등의 점막에서 증식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연구팀은 지적했습니다.

연구팀은 또 코로나19에 감염되었다 회복한 사람의 경우 백신 접종자보다 코로나19에 대한 저항력이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. 코로나19에 감염됐던 사람은 면역글로불린-G와 A항체가 모두 생성되어 재감염이 매우 드물었다는 것입니다.

이에 따라 연구팀은 코로나19 감염 후 회복된 사람은 백신을 맞지 말라고 권고했습니다. 감염을 통해 이미 면역을 갖춘 사람에게는 백신의 효과보다는 부작용이 더 클 수 있기 때문입니다. 연구팀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논문을 국제학술지 ‘흉부종양학저널’ 최신호에 발표했습니다.


닥터조의 건강이야기 구독자분께 유용한 최신 건강관련 뉴스와 정보를 공유해 드리고 있습니다.

이 글 공유하기

닥터조의 건강이야기 최근 글

Ad